오는 2001년까지 경기도내 10개지역에 모두 2백6만평의 종합물류유통단지
가 건설된다.

경기도는 15일 국토개발연구원의 용역결과에 따라 수원시 오목천동 일대
16만평등 10개 지역에 물류단지를 건설키로 하고 다음달부터 개발신청을
접수,연내 물류단지로 지정해 본격적인 개발에 들어가기로 했다.

물류단지 건설은 사업지역별로 개발사업자가 추진하되 내년 상반기부터
착공에 들어가 오는 2001년말까지 사업을 마무리하도록 할 계획이다.

건설지역은<> 수원 오목천동 16만평<> 화성군 정남면 음양리 30만평<> 김
포시 풍무지구7만평<> 남양주시 퇴계원리 5만평<> 파주시 교하리 A,B지구
39만평<> 광주군 도척면 진우리 8만평<> 여주군 여주읍 상거리 8만평<> 시
화지구 30만평<> 평택시 포승면 만호리 29만평등이다.

물류단지에는 집배송센터를 비롯,화물터미널과 농수산물 물류센터,보관창
고,금융및 보험업무 기능등 물류관련 제반시설이 들어서게 된다.

수원=김희영 기자 songki @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9월 17일자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