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분양 아파트의 인기는 경기에 따라 좌우된다.

경기가 좋으면 집값이 상승하고 덩달아 미분양 아파트를 찾는 수요도
많아진다.

반대로 경기가 나빠 집값이 하락하거나 안정세를 유지하면 미분양 아파트는
찬밥신세다.

그러나 수요자 입장에서 보면 지금처럼 집값이 약보합세를 유지할때
미분양 아파트에 관심을 가져볼만하다.

평상시에는 미분양이 발생하지 않는 서울 강남, 용인, 김포등 요지에서도
물건이 많이 나오기 때문이다.

따라서 지금이 잘만 고르면 싼 값에 재테크에 성공할 수 있는 호기이기도
하다.

특히 정부가 아파트 구입자에게 부여하고 있는 세제지원도 메리트.

내년 6월말까지 국민주택규모(전용면적 25.7평)주택을 구입하면 취득세와
등록세를 25% 감면해 준다.

또 이 기간동안 평형에 관계없이 아파트를 구입, 5년 이내에 되팔 경우
양도소득세를 면제해 준다.


<>서울 6차동시분양분 삼성아파트

지난 7월 인기리에 분양이 완료됐던 충정 염리 신길 홍제 도원등 서울
5개 지역 아파트.

이중 미계약분 2백58가구가 선착순으로 공급되고 있다.

이들 아파트는 모두 서울도심 반경 5km이내 지역에 지하철을 끼고 있다.

1천가구가 넘은 재개발사업이 많아 입지여건이 뛰어나다.

또 공급당시 분양가를 최초 책정가보다 20% 내려 청약률이 1백52%에
달했었다.

지역별 물량은 <>충정1-3구역 25가구 <>염리1구역 55가구 <>도원구역
41가구 <>신길2-3구역 82가구 <>홍제14구역 55가구이다.

이중 잔여분의 절반을 넘는 24평형(1백38가구)에 대해서는 15% 옵션을
기본형 가격에 시공해 주고 있어 관심을 모으고 있다.

* (02)3459-8392


<>서울 정릉동 대우아파트

18평형 미계약분 1백여가구에 대해 1회에서 6회까지 3~4개월마다 돌아오는
중도금 전액을 잔금으로 이월해 주는 파격적인 조건을 내세우고 있다.

물론 중도금의 잔금 이월분에 대한 금융비용을 실세금리보다 훨씬 싼 11%로
적용하고 계약자가 계약시 이월금액에 대한 이자를 선납하는 경우에
한정된다.

잔금지불시에도 총분양가의 60%까지 시중은행의 장기융자(연리 14%,
변동금리)도 알선해 준다.

아파트를 3가구 이상 매입하는 임대사업자에게는 이월금액에 대한 이자를
11%로 낮춘 우대금리를 적용, 초기 부담을 더욱 경감해 주기로 했다.

지하철 4호선 길음역과 삼청터널 북악터널 등을 이용해 시내중심과 곧바로
연결되며 올 12월 개통예정인 내부순환고속도로의 정릉인터체인지가 단지
인근에 개설돼 시내외로의 진출입도 용이할 전망이다.

단지규모도 지상 13~18층 7개동 7백91가구로 대규모다.

* (02)259-5004~5


<>광주군 태전리 성원아파트

계약금(분양가의 10%)만 내면 중도금 걱정을 안해도 된다.

중도금 전액을 금융기관융자(연리 14.5% 확정금리)로 대체해 주기
때문이다.

소비자는 계약금만 치르면 2000년 10월 입주때 중도금 이자와 잔금
(분양가의 40%)을 동시에 내면 된다.

중도금 이자와 잔금을 전세와 약간의 추가비용으로 대체할 경우 목돈
없이도 내집을 마련할수 있는 셈이다.

성원건설이 무료로 제공하는 마감재도 눈길을 끈다.

전 가구에 발코니새시를 제공하고 방1개를 황토방으로 시공해 준다.

대형평수인 51평형에는 여기에다 식기건조기 정수기 비데 원목마루판
샤워부스를 덤으로 설치해 준다.

또 2000년 5월 이후에는 51평형 입주예정자가 해약할때 위약금 없이
납부금 전액을 돌려줄 예정이다.

생활여건도 괜찮은 편이다.

단지규모가 1~4차분을 합칠 경우 2천5백가구에 이르는 대단지를 형성,
생활편익시설을 고루 갖추기 때문이다.

입주자들은 전용 입체교차로를 이용, 3번 43번 45번 57번 국도를 쉽게
이용할수 있다.

분양중인 2차분은 32, 38, 51평형 4백27가구로 이뤄져 있으며 이중 30%가
미분양된 상태다.

분양가는 평당 3백90만~4백10만원선이다.

* (0342)722-0400


<>의정부 녹양동 대림아파트

서부 간선도로 및 서울외곽순환도로 등 새로 개통되는 교통망을 이용하면
서울 일산 양주 퇴계원등과의 연계성이 뛰어난 점이 장점이다.

서부간선도로는 녹양동~도봉동을 연결하는 폭 40m의 도로로 개통시
혼잡한 시내를 우회해서 10분대면 서울진입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연말까지 국철 1호선 연장선인 녹양역이 신설될 예정이어서 편리하게
국철을 이용할 수도 있다.

아파트 인근에는 북한산을 배경으로 법원 검찰청 시청이 위치해 있으며
의정부고 경민중.고교도 근접해 있어 교육여건도 양호하다.

주말에는 인접한 광릉수목원 포천베어스타운 등을 찾아 레저생활을 즐길
수 있다.

입주예정일은 2000년 4월.

* (0351)878-6367~8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8월 21일자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