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비용 저효율 산업구조를 뜯어 고치기 위한 벤처산업 정책이 추진되고
있다.

과학기술부 산업자원부 정보통신부 등 각부처가 추진하는 벤처정책을
총괄하게 된 중소기업청의 벤처정책은 크게 다섯 갈래로 나뉜다.

우선 자금지원이다.

자금은 정부가 직접 투.융자를 하거나 벤처 금융시스템의 원활한 운영을
통한 간접지원 방식으로 지원되고 있다.

중기청은 세계은행(IBRD)차관 4천억원을 중소.벤처기업 창업자금에 배정,
지원중이다.

무전기 소형화기술을 보유한 에어텍정보통신 등 2백16개사에 6백67억원의
자금지원이 결정된 상태다.

이와는 별도로 대학생만을 위한 창업자금 지원에도 나섰다.

투자재원 80억원을 포함, 2백30억원이 확보됐다.

지금까지 33개 대학생 창업기업이 신청했으며 현재 심사가 한창이다.

벤처금융시스템 활성화 정책은 코스닥(장외등록)시장 활성화와 공개시장에
미등록된 벤처기업을 위한 엔젤시장 개설로 요약된다.

미국의 실리콘밸리처럼 벤처기업이 손쉽게 자금을 조달할 수 있는 창구를
확대하기 위해서다.

코스닥시장은 규모(3월말 액면가기준)가 3조5천1백억원으로 증권거래소의
13분의 1이지만 올 1.4분기의 경우 일평균 거래량은 2백27분의 1, 일평균
거래대금은 1백1분의 1 수준에 그칠 정도로 침체돼 있다.

코스닥시장 활성화를 위해 중기청은 코스닥증권(주)자본금을 50억원에서
2백50억원으로 증자할 계획이다.

이 과정에서 벤처기업과 창투사를 주주로 참여시킬 방침이다.

중기청은 코스닥에도 등록되지 않는 벤처기업을 개인 투자자와 연결해주는
지역별 에인절투자시장을 개설키로 했다.

이를위해 벤처기업 가치를 금액으로 환산하는 에인절투자평가제도를
운영키로 했다.

올 시범사업으로 기술신보에 평가업무를 위탁하기로 했다.

에인절투자조합 설립요건도 결성액 10억원에서 1천만원으로 완화시키기로
했다.

우수인력을 손쉽게 찾아 활용할 수 있는 여건도 만들어 주기로 했다.

병역특례연구원의 벤처기업 전직을 허용하고 스톡옵션 행사시 소득세감면을
받는 대상을 사내종업원에서 사외전문인력(대학 교수, 출연연구소 연구원 등)
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인터넷에 벤처넷을 구축함으로써 정보 지원기능도 강화했다.

벤처넷에 있는 벤처기업전용방을 통해서는 벤처기업이 대학 회계법인
법률전문가 등으로부터 경영 및 기술적애로를 자문 및 해결받을 수 있도록
했다.

10월께는 벤처넷에서 벤처로드맵을 운영할 계획이다.

품목별 업계동향 및 시장구조를 DB화함으로써 과당경쟁 및 중복투자에 따른
낭비를 없애기로 했다.

창업공간 지원에도 힘쓰기로 했다.

올해 10개 대학에 창업보육센터 설립을 지원할 예정으로 있는 등 전국
대학으로 보육센터를 확산시키고 향후 5년간 전국 주요도시에 10개의
벤처타운을 조성키로 했다.

세제혜택이 주어지는 벤처집적시설 요건도 완화하기로 했다.

7월중 개정될 벤처기업육성을 위한 특별조치법 시행규칙을 통해 전체건물이
아니고 건물의 일부구역도 집적시설로 지정받을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창업분위기 조성도 벤처정책의 큰 기둥이다.

창업동아리지원과 창업경연대회 및 벤처 로드쇼 개최, 창업강좌 개설기관을
97년 21개 대학 및 연구소에서 올해엔 41개로 늘리는 등 벤처기업 창업을
준비하는 학생들에게 도움을 주는 각종 정책을 시행중이다.

< 오광진 기자 kjoh@ >


[[ 벤처기업 창업.육성을 위한 지원계획 ]]

(단위 : 억원)

<>.벤처기업창업

<>신청기관 : 기술신용보증기금
- 금액 2,000
- 지원조건 : 업체당 3억원이내(2년거치 3년분할상환)
연 8.5~9%
<>신청기관 : 창투사
- 금액 1,000
- 지원조건 : 투자가 원칙, 융자병행

<>.기존기업벤처기업화

<>신청기관 : 창투사
- 금액 1,000

<>.대학(원)생창업

<>신청기관 : 중진공
- 금액 150
- 지원조건 : 업체당 1억원이내 연10.5%
- 금액 80
- 지원조건 : 업체당 1억원이내 출자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6월 25일자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