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몽준(국회의원) 대한축구협회장은 5일 도쿄에서 오부치 게이조 일본
외상을 만나 환담했다.

이들은 오는 2002년 한.일월드컵의 성공적 개최에 공동 노력하자는데
의견을 같이 했다.


(한국경제신문 1998년 3월 6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