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상품도 고금리시대를 맞고있다.

IMF 한파로 시중실세금리가 치솟으면서 금융권전반에 걸쳐 고금리상품이
쏟아지고있는가운데 보험사도 실세금리와 연동된 고수익상품을 내놓고
신규자금유치에 적극 나서고있다.

신상품은 바로 지난12일부터 공동상품으로 판매되고있는 슈퍼재테크보험
(생보사)과 파워플랜보험(손보사).

이들 상품은 기존의 정기예금금리나 약관대출금리연동형 상품들과는 달리
보험개발원이 매달1일 발표하는 공시기준이율을 기준으로 90-1백10%
범위내에서 보험사별로 다르게 제시하는 이율로 운용되는 것이 특징이다.

공시기준이율은 약관대출금리와 회사채수익율 은행의 1년만기 정기예금
금리를 각각 다른 가중치로 결합하여 산출된다.

생.손보사들은 판매 첫달인 1월에는 연15%의 이율을 일률적으로
적용키로했으나 2월 또는 3월부터는 각사별로 독자적인 이율을 적용할
방침이다.

이에따라 이들상품은 앞으로 15-17%의 고수익율을 형성할 것으로 보여
다른 금융권의 고수익율 상품들과 치열한 신규자금유치 경쟁을 벌일
전망이다.

납입된 보험료는 매달 달라지는 이율로 다르게 부리되므로 가입자
입장에서는 보험사와 가입시기를 잘 따져보는것이 유리하다.

이들 상품에 대한 상세한 가이드와 함께 손보사들이 추천하는 "IMF 시대의
보험상품"들을 소개한다.


---------------------------------------------------------------------


<> 동부화재

주말과 휴일 자동차 운행중 사고에 대해 평일보다 최고 4배까지
보상받을수있는 "슈퍼운전자보험"을 권하고 싶다.

이상품은 차량운행중 사고는 물론 일반상해로 인한 피해도 보상하며
상해로 50%이상의 장해를 입었을 경우 10년간 소득보상자금을 지급한다.

운행중 사고를 일으켰을 때는 벌금 방어비용 형사합의지원금 변호사비
등도 받을수있으며 월3천원이하의 보험료를 추가로 부담하면 가족교통상해
렌터카지원금 차량파손지원금 면허정지및 취소위로금 등 다양한 보장을
받을수있다.

10년짜리 개인형에 가입할 경우 월보험료는 2만9천3백40원으로 만기에는
납입보험료를 돌려받는다.


<> 현대해상

과로사를 업무상 과로로 인한 돌연사로 간주, 보상을 강화한 "보디가드
상해보험"을 추천한다.

이상품은 화재 붕괴 철도사고등 5대 대형사고로 인한 사망때는 1천만원을
추가 지급하며 지급사유가 겹칠때는 보험금을 중복 지급토록한 것이
특징이다.

이밖에 교통요양급부금 임시생활비 의료비 암치료비용등의 특약을 두어
보장내용을 다양화했다.

30~34세 남자가 10년짜리 상품에 가입할 경우 월보험료는 5만원으로
만기때는 납입보험료(6백만원) 전액을 되돌려받는다.


<> LG화재

교통사고로 인한 후유장해가 심한 경우 최고 5억1천만원까지 보상해주는
"LG 차차차 운전자상해보험"은 월2만원대의 저렴한 보험료로 높은 보상을
받을수있는 효율적인 상품이다.

이상품은 손보사의 전문영역인 벌금 방어비용 형사합의지원금 면허정지및
취소위로금 차량대체비용 교통사고위로금등 운전관련 각종위험을
종합적으로 담보하며 후유장해 정도에 따라 1억5천만~4억5천만원을
지급하는 고도 후유장해위로금을 신설한것이 특징이다.

자가용운전자가 10년만기 기본형에 가입할 경우 월보험료는 안심형이
2만3천5백50원, 골드형 3만7천5백원, VIP형 5만8천2백원으로 만기에는
납입보험료 전액을 받게된다.


<> 동양화재

한건의 계약만으로 주택 점포 공장의 화재손해 화재손해위로금 잔존물
폐기처리비용을 기본적으로 보상받을수있는 "올커버종합보험"을 추천하고
싶다.

이상품은 전세금(보상한도 5천만원) 도난 등으로 인한 재산손해
강도손해위로금(건당 1백만원) 일상생활 제3자배상책임손해(건당 1억원)
등을 선택계약으로 하여 보장내용을 넓혔다.

특히 가입자가 원하는 보험료와 만기환급금에 맞춰 보험을 설계할수
있도록 한 보험료절약형 상품이란 점이 특징이다.

이상품은 주택 점포 공장용등으로 구분되며 5년짜리 주택용에 가입할
경우 월보험료는 3만원으로 만기때는 납입보험료보다 많은 환급금을
받게된다.


<> 삼성화재

적은 보험료로 화재 폭발등으로 인한 재산손해와 귀금속 일반가재
도난손해 가족과 자녀의 상해및 배상책임등 각종 위험을 종합적으로
보장하는 "마이홈 안심보험"은 IMF시대에 꼭 맞는 상품이다.

주택소유자용과 세입자용으로 분류,가입자 특성에 따라 불필요한
담보위험은 가입하지않도록 했으며 가재도난 손해등에 대해서는 횟수에
관계없이 매사고당 5백만원까지 보상한다.

신체상해는 본인과 배우자의 경우 최고 1억원,자녀는 2천만원까지
보상해주며 특히 자녀에 대해서는 교통사고및 학교내 폭력 등으로 인한
사고도 보장해준다.

주택소유자가 10년만기 상품에 가입할 경우 월보험료는 3만4천2백20원이며
만기때는 납입보험료 전액을 환급해준다.


<> 쌍용화재

학원폭력 등으로 인한 자녀의 상해를 집중보장하는 "우리아이사랑보험"은
한건의 계약만으로도 자녀수에 관계없이 모두 보장해주는 경제적인
상품이다.

이상품은 자녀의 일반상해와 질병 배상책임에 대해서도 보상하며 특히
50%이상 후유장해시엔 매년 보험가입금액의 50%를 새출발교육비로 지급한다.

부모가 사망 또는 후유장해를 당했을때도 자녀독립자금 부모요양자금
눈높이교육비 등을 보상한다.

순수보장형과 만기환급형 두가지가 있으며 1천만원짜리 가족형 10년만기
만기환급형에 가입할 경우 월보험료는 8만3천4백70원이다.


<> 제일화재

가정의 재산손해와 화재상해 배상책임은 물론 학원폭력으로 인한
자녀상해까지 고액보상하는 "보금자리종합보험"은 이자만으로 보상받고
납입보험료를 만기때 모두 돌려받는 일석이조의 상품이다.

월3만원 안팎의 싼 보험료로 화재 가스폭발 자녀상해및 질병 등을
폭넓게 보장받을수있으며 자녀수에 관계없이 보험료가 같아 가입자에게는
유리하다.

가입자 또는 가입자의 배우자인 어머니가 질병 또는 상해로 입원하는
경우 최고 1백만원까지 지원되는 가사용역비와 붕괴및 침강 등으로 인한
손해는 선택계약을 통해 보상받을수있다.

10년만기 기본형에 가입하는 경우 월보험료는 2만9천6백원이다.


(한국경제신문 1998년 1월 16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