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감독원은 30일 폐쇄대상 해외점포명단 40개를 각 은행에 통보했다.

은감원이 폐쇄를 명령한 해외점포는 제일은행이 뉴욕 LA지점등 12개
로 가장 많다.

이어서 <>서울은행 LA 필라델피아지점등 8개 <>외환은행 플러싱지점등
8개 <>조흥은행 샌프란시스코지점등 4개 <>상업은행 뉴델리지점등 4개
<>한일은행 바레인지점등 4개씩이다.

이들 점포는 내년초부터 폐쇄절차에 들어가 영업권을 반납하고 자산
을 정리하는데로 철수하게 된다.

은감원은 이와함께 모든 은행의 해외점포직원을 20%씩 감축하라고 지
시했다.

< 하영춘 기자 >


(한국경제신문 1997년 12월 31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