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70년 관세청 묵호세관 감시과장(사무관)으로 공직생활을 출발한뒤
구 재무부에서 세제 국제금융분야를 섭렵한 정통 재무관료.

행시 8회로 기존 재경원 관리관중 1급 승진이 가장 빨라 차관급 승진이
유력시됐었다.

독실한 기독교 신자이며 국제신사로 통하는 세련된 매너가 잘 알려져 있다.

부드러운 외모와는 달리 필요하다면 윗사람에게 바른 소리를 하는 직언파로
소문나 있다.

부인 홍영신(46)씨와 1남 1녀.

<>경기 이천(49) <>경기고 서울법대 <>재무부 경제협력과장 외환정책과장
<>주제네바 재무관 세제심의관 <>국세심판소장 <>재경원 제2차관보

(한국경제신문 1997년 11월 20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