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모스텔레콤이 개발한 세계 최소.최경량 데스크톱PC "환타랜드".

이 제품은 A4용지 크기이면서 데스크톱PC의 기능을 그대로 갖고 있어
기존 데스크톱용 응용소프트웨어와 1백% 호환 가능하다.

기존의 6~8기판의 복잡한 메인보드구조를 4기판으로 단순화했으며 네트워크
컴퓨팅에 적합한 10~1백Mbps급 이더넷 카드를 내장, 고속통신이 가능하다.

TV에 연결해 바로 모니터로 사용할수 있도록 VHS단자도 갖추고 있다.

가격은 사양에 따라 50만~2백만원선.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25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