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워 토이는 윈도 사용자들의 여러가지 불편한 점을 해소해 주기 위해
만든 프로그램.

MS 워드 프로그램을 쓰다가 잠시 다른 프로그램을 사용하려면 워드
프로그램을 아이콘으로 만든 뒤 바탕화면에서 다른 프로그램의 아이콘을
더블클릭해야 한다.

하지만 이제 사용하던 워드 프로그램을 아이콘으로 만들 필요가 없다.

파워 토이를 이용하면 프로그램을 실행한 채로 바탕화면을 볼 수 있다.

우선 작업표시줄에 있는 작은 책상 모양의 아이콘으로 가능하다.

이 아이콘을 마우스의 오른쪽 버튼으로 클릭하면 바탕화면의 메뉴들을
그래로 다 볼 수 있다.

뿐만아니라 CD 플레이어 전화걸기 프로그램도 있고 제어판의 디스플레이
항목에서 할 수 있는 화면조정을 간편하게 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있다.

시계도 화면에 나타나도록 할 수 있다.

파워 토이는 아이네트 아카데미 홈페이지 (http://Academy.nuri.net)에서
powertoy.exe 파일을 다운로드한 뒤 더블클릭하면 그대로 압축이 풀리면서
설치된다.

실행 파일들은 Deskmenu.exe,Flexicd.exe, Quinkres.exe, Tapitna.exe,
Clack.exe이다.

컴퓨터가 부팅되면서 프로그램이 자동으로 뜨도록 하고자 한다면 실행
파일들을 시작 프로그램에 넣어두면 된다.

< 아이네트 아카데미 제공 >


(한국경제신문 1997년 5월 30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