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4월중 남북교역 총액은 3천7백38만7천달러로 지난 88년 10월 남북
교역이 시작된 이후 한달 교역규모로는 최고를 기록했다고 통일원이 27일
발표했다.

"4월 남북교역동향"에 따르면 대북반출은 7백89만3천달러로 3월에 비해
81.1% 증가했고 반입은 2천9백49만4천달러로 전달에 비해 53.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4월중 남북교역이 최고를 기록한 것은 북한산 금괴의 반입이 지난 1월
71만달러에서 1천9백만달러로 크게 증가하는 등 철강금속류의 반입이 크게
늘어나고 섬유류의 반출증가와 한반도에너지개발기구(KEDO)를 통한 중유
지원 및 밀가루 감자 등 대한적십자사를 통한 대북지원 물품 반출이 증가
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됐다.

< 이건호 기자 >

(한국경제신문 1997년 5월 28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