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자동차가 해외현지공장에서 생산된 제품을 제3국으로 수출하는 현지수
출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대우자동차는 올해 루마니아 현지공장인 로대사에서 생산한 씨에로 4만대를
제3국으로 수출키로 하고 최근 러시아 로스토프항구로 씨에로 1천대를 선적
했다고 9일 밝혔다.

대우자동차는 지난해말에도 우즈베크공화국에 세운 우즈대우에서 생산한 씨
에로 8백대를 러시아에 내보내 첫 현지수출에 나섰었다.

국내 자동차업체들이 대부분 해외생산에 나서고는 있으나 현지수출을 하고
있는 업체는 대우 한 곳뿐이다.

대우는 올해 루마니아 로대에서 생산된 차량을 러시아는 물론 폴란드에도
수출할 계획이며 폴란드와 체코의 공장에서 생산된 차량도 동유럽국가에 내
보내는등 현지수출을 더욱 가속화할 예정이다.

한편 대우자동차는 루마니아 로대에 연산 30만대규모의 엔진 및 트랜스미션
공장을 건설, 내년부터 가동에 들어가 이 가운데 각각 20만대를 다른 해외공
장으로 수출할 계획이다.

< 김정호기자 >


(한국경제신문 1997년 3월 10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