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wealthy matron called her chauffeur in and said, "I''ve decided
to buy a dach-shund.

"I''m giving you $ 100 to make the transaction."

The man shook his head, "Missus, in no way you''re going to get a
good dachshund for $ 100."

"How much will it cost?"

He replied, "I need at least $ 300."

The matron thought a moment, then said, "All right, take $ 300.
But I want the finest available."

He put the money in his pocket and said, "I''ll get you the finest
money can buy. But what''s a dachshund?"


<> matron : (자식이 있고 나이 지긋한) 기혼부인
<> chauffeur : 전속 운전기사
<> dachshund : 닥스훈트 (몸뚱이와 귀가 길고 다리가 짧은 독일종 개)
<> transaction : 상거래
<> missus : missis, (구어) 마님

----------------------------------------------------------------------


부자마님이 운전기사를 불러 "닥스훈트를 사기로 했거든. 1백달러를
줄테니 사와요"라고 했다.

그는 고개를 설레설레 흔들었다.

"마님, 1백달러로는 좋은 닥스훈트를 못 구합니다"

"그럼 얼마나 될까?"

"적어도 3백달러는 있어야죠"

마님은 잠시 생각하더니 "좋아요. 3백달러를 가지고 가요. 하지만 최고로
좋은 걸 구해와야 해요"라고 했다.

그는 돈을 호주머니에 집어 넣고는 "최고로 구해 올릴게요. 한데
닥스훈트가 뭐죠?"


(한국경제신문 1997년 1월 29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