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stockbroker called his client and suggested that he buy 100
shares of a silver mone at a dollar a share.

His client authorized the purchase.

A week later the broker phoned to say that the stock was up to
seven dollars a share and suggested his client buy 1,100 shares.

The client agreed.

The following week, the broker called to say that the silver mine
stock had risen to twenty dollars a share and suggested the investor
buy another 5,000 shares.

But the investor was ready to take his profits.

"I think I''ll sell," he said.

"To whom?" said the broker.


<> stockbroker : 증권브로커
<> client : 고객
<> share : 주, 주식, 주권
<> investor : 투자자, 주식을 사는 사람
<> take profit : 이익을 취하다

----------------------------------------------------------------------

증권브로커가 고객을 불러 은광주식을 1달러씩에 100주 사라고 권했다.

고객은 그렇게 하기로 했다.

한 주가 지나자 브로커는 다시 전화를 걸어 그 주식이 7달러로 올랐다면서
1,000주를 사라고 했다.

고객은 그렇게 하기로 했다.

그 다음 주에 전화를 걸어온 브로커는 그 주식시세가 20달러로 뛰었다면서
5,000주를 사라는 것이었다.

그러나 투자자는 이제 이익을 챙겨야겠다고 생각했다.

"그것 팔아야겠어요"

"누구한테 말입니까?"하고 브로커는 물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2월 14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