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는 97년형 뉴그랜저를 24일부터 시판한다고 23일 발표했다.

97년형 뉴그랜저는 라디에이터 그릴을 유럽풍 일체형으로 변경,세련미를
강조했으며 방사형의 알루미늄 휠을 적용해 고급차의 이미지를 높였다고 회
사측은 설명했다.

또 TCU(변속기 컴퓨터 제어장치)의 변속충격을 개선해 주행성능을 높였
다.

현대는 경쟁차종인 기아 포텐샤와의 가격 차별화를 위해 ABS(미끄럼 방지
시스템)ECS(전자제어 현가장치)등 기본적으로 적용하던 품목을 기본사양으
로 전환시켜 판매가격을 조정했다.

이에따라 판매가격은 <>2.0 DLX가 50만원 인하된 1천9백20만원 <>3.0 골
드는 2백90만원 인하된 3천50만원이며 <>2.0 EXE는 20만원 인상된 2천2백90
만원 <>2.5 V6는 30만원 인상된 2천6백50만원이다.

2.0 DOHC 모델은 기존과 동일한 1천8백50만원에 판매된다.

<이성구기자>


(한국경제신문 1996년 4월 24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