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plane was carryong three passengers-a student, a monk and a
statesman-when the pilot warned them of impen-ding crash.

"Unfortunately," the pilot said, "we have only the para-chutes.

I must take one, so that I can report the accident."

"And I must have one, "said the statesman, "because, I have a
great contribution to make for mankind."

( To be concluded )



<> monk : 수도승
<> impending crash : 임박한 불시착

----------------------------------------------------------------------










조종사가 비행기의 추락이 임박했음을 알렸을때 그속에는 학생 수도승,
그리고 정치인 해서 세사람의 승객이 있었다.

"안됐습니다만 이 비행기에는 낙하산이 셋뿐입니다. 나는 가서 사고에
대해 보고를 해야 하니 하나는 내가 사용해야겠습니다.

조종사가 이렇게 말했다.

"그럼 또 하나는 내가 차지해야겠어요. 나는 인류를 위해서 해야할
일이 많은 사람이거든요" 하고 정치가가 나섰다.

( 계속 )


(한국경제신문 1996년 4월 11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