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경련은 11일부터 22일까지 아시아개발도상국의 차세대 기업인과 정
부인사를 초청,한국개발경험을 전수하고,경협증진방안을 모색하는 "국
제경제인 교류사업"(IMEX)을 개최한다.

이번 교류사업에는 중국 인도 파키스탄 인도네시아 태국 말레이시아
필리핀베트남 몽골 미얀마 등 15개국가의 경제 외무부처 국.과장급 공
무원,연구기관 대학의 경영.경제학교수,해당국가의 경제단체의 임직원
등 35명이 참가한다.

연수생들은 연수기간중 <>한국의 경제발전및 사회간접자본 개발 전략
<>한국적 기업경영과 성장전략 <>한국의 주요산업및 한국기업의 성장사
등에 대한 전무가의 강의를 듣게된다.

또 철강 전자 반도체 조선업체의 공장등을 시찰하게된다.

황정현부회장은 이와관련 "이번 연수프로그램은 아시아 개발도상국가의
차세대기업인및 관료들에게 한국의 경제개발 성공에 대한 교육을 통해 우
리나라에대한 좋은 이미지를 확산시키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쌍무간 경제협력과 교류를 추진하는데도 도움을 줄 것으로 전경련측은
기대하고 있다.

이번 연수프로그램 일정은 다음과 같다.

<11일> <>참가자 환영리셉션(롯데호텔) <12일> <>개회식(전경련대회의
실)< >경제발전전략개관및 사회간접자본과 국토개발( )<13일> <>한국적 기업
경영과 성장전략( ) <>한국의 자동차산업현황 <>지역협력을 위한 분과회의
<14일> <>한국의 주요기업 성장사 <>한국의 중소기업의 현황과 진로 <15일>
<>삼성그룹 방문 <18일> <>한국종합전시장 무협 한은 LG그룹 방문 <19일>
삼성전자 수원 기흥공장 방문 <> <20일> <>현대중공업 현대자동차 포철견
학 <22일> <>아시아지역 경제협력 포럼 환송오찬(전경련 경제인클럽)

<이의춘기자>


(한국경제신문 1996년 3월 11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