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화점들은 크리스마스를 한주 앞두고 대대적인 선물용품 판촉에
돌입했다.

신세대들을 위한 선물용품으로 장갑 머플러 향수 삐삐등 패션생활
용품이 다양하게 선보이며 어른들을 위한 감사선물로 각종 건강용품과
겨울의류들이 마련돼있다.

일부 백화점에서는 이벤트행사도 활발, 산타할아버지와 산타걸들이
매장을 누비면서 함께 사진을 찍거나 선물을 나눠주며 크리스마스분위기를
살리고 있다.

<>.롯데는 연인과 친구를 위한 사랑의 선물상품전을 열고 니나리찌
지방시의 스카프를 1만~2만원, 쌈지 지갑을 1만7천~2만7천원에 판매한다.

건강선물용품으로 전기요를 3만3천~3만5천원, 안마기를 7만~10만원에
판매하며 감사선물상품으로 기획한 신사 정장및 반코트가 10만~15만원
선이다.

<>.메트로미도파는 크리스마스선물상품전의 하나로 머라이어캐리
룰라등 국내외 유명가수들이 부른 캐롤CD모음전을 실시한다.

이색선물로 이집트 향수병과 동판화, 주석잔세트가 소개되며 퍼즐카드
액자카드 가면카드등 아이디어카드들이 6층 특설매장내 전시판매된다.

<>.그랜드는 이벤트행사로 눈꽃성대축제를 펼치고 정문에 입체로
성모형을 설치, 백설공주와 일곱난장이, 산타클로스 등을 등장시켜
어린이들과 사진을 찍고 썰매도 탈수있게 한다.

인기선물모음전에서는 소가죽 지갑벨트세트가 6만원, 아모레향수가
4만원대에 판매되며 식품매장에선 케이크 초콜릿 사탕대축제가 열린다.

<>.쁘렝땅은 신세대선물용으로 패션내의선물세트를 판매, 가격대는
캘빈클라인 남성런닝팬티세트가 1만6천8백원, 비너스슬립세트가 3만9천원
등이다.

문구매장에서는 선물용 만년필 금장볼펜 다이어리 등을 마련,
3만~6만원선에 판매한다.

크리스마스축하 샴페인 와인축제가 열려 프랑스수입와인이
3천5백~1만1천원에 판매되며 어린이를 위한 문구 서적 완구선물종합전도
병행된다.

<>.애경은 성탄축하연주회 패션명함무료증정등의 이벤트행사와 함께
모피 피혁 선물대축제행사를 갖는다.

부담없는 모피단품으로 밍크목도리가 11만원, 밍크모자가 28만원에
선보인다.

< 권수경기자 >

(한국경제신문 1995년 12월 16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