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상선은 18일 한국해양대학교 졸업반 학생 1백50여명을 초청해 선장 항
해사 기관사들의 선상생활과 선박의 안전운항등을 주제로 선상간담회를 가졌
다.

이들 학생들은 이날 울산 현대중공업에서 다음달 인도를 앞두고 마무리 작
업중인 현대상선의 28만t급 초대형유조선 "현대스타"호에 승선해 최첨단 운
항장비들을 둘러보고 간담회에 참석했다.

< 심상민기자 >


(한국경제신문 1995년 11월 19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