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경원은 중소기업지원자금확충을 위해 2.4분기중 장외공모형식으로 중소
기업은행의 증자를 실시할 방침이다.

10일 재경원 관계자는 지난9일 발표된 중소기업지원대책을 서둘러 추진하
기 위해 2.4분기중 장외공모형식으로 1천4백억원(납입자본금기준)의 중소기
업은행 증자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에따라 중소기업은행의 자본금은 5천77억원에서 6천4백77억원으로 늘어
나며 정부지분은 64%에서 50.6%로 낮아지게 된다.

중소기업은행의 증자대금은 중소기업의 자금난을 덜어주기 위해 상업어음
할인대금으로 활용된다.

한편 이 관계자는 중소기업은행의 납입자본이익률 당기순이익등이 공개기준
에 못미쳐 올해중 공개는 불가능하다고 밝혀 기업공개는 내년이후로 미뤄질
전망이다.

< 김성택기자 >


(한국경제신문 1995년 2월 11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