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그룹은 내주중 구자극회장실 미주사업본부사장 박수환LG상사사장,
이수호LG상사전무등 6명의 조사단을 평양과 나진 선봉지역에 파견할
방침이다.

LG그룹은 18일 그동안 북한측과 벌여온 방북일정에 대한 협의가 막바지에
이르렀다면서 24-26일중에 출발, 내주중에 평양 남포 나진 선봉지역등을
시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방북조사단은 중소기업전용공단건설및 김책제철소 나진정유공장개보수
컬러TV조립공장설립등에 대해 구체적으로 협의할 것이라고 그룹측은 말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월 19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