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중공업은 8일 인천 본사 잔디운동장에서 종업원 합동결혼식을 부부 8
쌍이 참가한 가운데 거행할 예정이다.

대우중공업은 지난 91년부터 결혼식을 올리지 못한 종업원 부부를 위해 합
동결혼식을 매년 개최했다고 밝혔다.

합동결혼식은 청첩장에서부터 신부 드레스, 화장, 결혼반지, 하객 접대에
이르는 모든 비용을 회사측이 지원해 치러진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