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을 지울때 사용하는 클렌징워터 시장이 커지면서 화장품업체들의 경쟁
도 치열해지고 있다.
3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클렌징크림 클렌징워터 클렌징로션등 클렌징
화장품 시장은 5백9억원 규모로 전년보다 24% 증가했다.
특히 클렌징워터의 경우 지난해 시장규모가 85억원으로 전년의 17억원에 비
해 4백%가 증가했다.
클렌징워터 시장이 이처럼 확대됨에 따라 화장품업체들은 기존 제품에 천연
성분을 넣어 피부보습과 미백효과등의 기능성까지 부여하는 신제품들을 속속
선보이고있다.
럭키는 클렌징워터에 죽염을 넣은 아티스테 죽염 클렌징워터를 개발하고 클
렌징워터 시장에 본격 진출했다.
또 참존화장품은 혈액순환에 효과적이라는 은행잎 추출물을 함유한 징코 클
렌징워터를 내놓았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