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형펀드의 주식편입비율이 높아지고있는 것으로 조사돼 투신사들의 자산
운용이 공격적으로 이뤄지고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투신사들이 회사재산
으로 갖고있는 보유주식과 미매각수익증권도 증가하고있어 투신사들의 주식
시장에 대한 전망이 상당히 밝은 것으로 풀이되고있다.
15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한국 대한 국민등 투신3사의 14일현재 주식형펀드
총자산 8조7천4백억원가운데 주식이 차지하는 비중은 69.7%로 나타났다.
이는 주식편입비율이 61.1%로 올들어 가장 낮았던 지난 8월말에 비해 8.6%
포인트 높은 수준이다.
신탁재산인 주식형펀드의 자산운용전략이 주식으로 무게중심이 이동되고있
는 가운데 투신사들이 회사재산으로 갖고있는 주식과 미매각수익증권도 늘
어나고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