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최완수특파원]클린턴미대통령은 23일(현지시간) 김영삼대통령과
의 정상회담에서 우루과이라운드협상타결을 위한 한국의 씰시장개방을 강
력히 촉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백악관고위관리는 이날 정상회담이 끝난후 가진 브리핑에서 클린턴대통
령이 정상회담의제로 우루과이라운드타결문제를 강력히 제기했다고 밝히
고 UR타결을 위해 금융서비스 농산물관세화 일부공산품의 관세등에 있어
한국이 더 진전된 개방계획을 제출토록 요구했다고 말했다.
이 관리는 북한핵문제이외에 경제이슈가 주요의제였다고 말하고 한국과
의 경제이슈가 <>범세계적<>지역적<>쌍무관계를 중심으로 논의됐다고 밝
혔다.
이 관리는 쌍무간 이슈와 관련,지난7월 클린턴대통령의 방한시 무역및
투자활성화를 위해 한국시장개방에 관한 경제협력합의가 있었음을 상기
시키고 클린턴대통령은 이번에 다시한번 이의 진전을 촉구했다고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