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대우는 유망 중소협력업체를 집중 지원하기 위해 오는 95년까지 모두
1천2백억원규모의 "중소기업지원 특별기금"을 마련키로했다.

19일 (주)대우는 정부의 신경제정책에 발맞춰 올해 20개사 94년과 95년에
각각 50개사등 모두 1백20개 유망중소협력업체를 선정, 1개사당 10억원까지
의 자금을 특별지원해 나갈계획이라고 밝혔다.

특별기금은 각사업부에 지원되는 사내금리의 절반수준인 연6.75%의 저리로
지원되며 심사를 거쳐 선정된 유망중소협력업체들은 실물담보 없이도 신용
만으로 자금을 대출받을수 있다. (주)대우는 중소협력업체에 대해 특별기금
대출외에도 금융기관대출과 어음할인등을 적극 알선하고 신규기술개발과
해외시장판로개척을 적극 지원, 협력관계를 강화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