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득세 연말정산때 배우자공제와 부양가족공제등 공제혜택을 받기위해 제출
하는 서류가 크게 간소화된다.
15일 재무부에 따르면 지난해까지는 연말정산을 할때 취학,질 병의 요양,취
업,사업등을 위해 동거가족(본인.배우자.20세미만 직계비속)이 다른 거주지
로 임시퇴거한 경우 *일시퇴거자 동거가 족상황표 *본래 주소지 주민등록등
본 *일시퇴거지의 주민등록등본 *취학증명서등 일시퇴거를 입증하는 증빙서
류등 4가지서류를 제출해야만 배우자공제 및 부양가족공제등을 해주었으나
금년 연말정산때에는 *본래주소지 주민등록등본과 *증빙서류등 2가지만 제출
하면 공제를 해주기로 했다. 정부는 그러나 형제자매등 기타 부양가족이 일
시퇴거한 경우에는 종전과 같이 4가지 서류를 모두 내도록 했으며 단지 사업
상의 이유로 일시퇴거한 경우에는 증빙서류로 당해 사업장의 소재지를 관할
하는 세무서장이 발행하는 사업자증명서를 제출하도록 되어있는것을 사업자
증명서 사본을 제출해도 되도록 간소화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