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투자신탁은 영업권보다 저평가된 보해양조등 16개종목과 손익분기점
률이 낮아 경기회복과 더불어 실적이 대폭 호전될 것으로 예상되는 한국이
동통신을 비롯한 20개종목등 모두 36개종목을 투자유망종목으로 선정했다.
대한투신은 26일 영업권에 비해 주가가 낮은 기업이 기업매수합병(M&A)의
합리적인 대상이 된다는 전제 아래 은행과 관리대상기업을 제외한 12월 결
산법인중 영업권의 주가 반영률이 낮은 16개종목의 주가가 추가 상승할 것
으로 내다보고 투자가 유망하다고 밝혔다.
개별기업의 영업권은 자본비용을 초과한 수익액의 주당분배액을 적정할인
율로 할인한 현재가치로 본 대투는 영업권의 반영률이 낮은 기업들이 높은
수익률을 보였다고 주장했다.
한편 최근 경기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점증하고있는 것과 관련,손익분기점
이 낮으며 공헌이익률이 높은 20개종목 역시 주가 상승이 기대된다고 밝혔
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