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는 19일 외무통일 내무 경과위등 12개상임위별로 국정감사를 계속해
동해핵폐기물대책, 행정구역개편문제 특정재벌에 대한 특례의혹, 금융실명
제의 문제점등에 대해 집중 추궁했다.
내무위에서 김영광의원(민자)은 "지방자치단체장 선거를 앞두고 행정구역
을 개편할 필요가 있다"며 "서울시를 분할하고 직할시를 없애는 한편 경기
도 등 도세가 큰 도를 분할할 용의는 없느냐"고 물었다.
재무위에서 류준상의원(민주)은 "잠실 제2롯데월드의 공시지가를 올해에는
작년보다 40만원씩 낮게 책정, 토초세대상에서 아예 제외됐기 때문에 특혜
의혹이 일고있다"며 "성업공사는 롯데월드부지의 처리과정에 대한 경위와
내역을 밝히라"고 요구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