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전자가 금성사로부터 인수한 카메라 3개기종을 본격 생산한다.
현대전자는 금성사로부터 인수한 3개 카메라모델중 "오토맨33"을 "오토캠
200"이라는 제품명으로 변경,생산에 들어간데 이어 "오토맨9 " "오토맨수퍼
줌"을 각각 "오토캠900""수퍼줌800"으로 바꾸어 오는20일께부터 생산키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현대전자는 9월중 "오토캠900"카메라 1천대를 생산했으며 10월에는 3개모
델 각각 1천대씩 모두 3천대를 생산할 계획이다.
현대전자는 최근 이천공장에 카메라생산라인을 증설,양산준비를 끝마쳤다.
현대전자는 금성사로부터 설계도면 금형등을 인수해 생산하는 카메라를 우
선 자사대리점에서 판매하고 금성사에 OEM(주문자상표부착생산)공급하거나
금성가전대리점에서 "현대"브랜드로 제품을 판매토록하는 방안도 검토중이
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