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11월16일 실시되는 제2차 대학수학능력시험 지원자는 지난 8월20일
치러진 1차시험 때보다 5천1백33명 늘어난 74만7천8백1명으로 최종집계됐
다.
교육부는 11일 마감된 2차 대학수학능력시험 응시원서 접수결과 1차시험
응시자 가운데 68만7천2백3명이 다시 2차에 지원하고, 5만5천4백65명이 지
원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발표했다. 재수생과 실업계출신등 신규지
원자는 6만5백98명으로 집계됐다.
교육부 집계에 따르면 서울.부산.대구 등 대도시지역은 지원자가 1차때보
다 늘어났으며 강원, 경남북, 충남 등 농촌지역에서는 지원자가 오히려 줄
어드는 추세를 보였다.
지난 1차시험 때는 74만2천6백68명이 지원해 71만6천3백26명이 응시했으
나, 2차시험의 경우 지원자 대부분이 응시할 것으로 보여 실제 시험을 치
를 수험생은 1차 때보다 조금 늘어날 것으로 교육부 관계자는 전망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