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경=최필규특파원]중국정부의 인플레진정및 소비지출억제정책으로
외국산 가전제품판매량이 급격히 감소하고 있다.

5일 중국국가통계국에 따르면 지난 7월중 외국산 컬러TV VTR 세탁기
냉장고등 주요 가전제품의 판매량이 전달보다 평균 37% 줄어들었으며
이같은 감소추세는 8,9월에도 계속됐다고 밝혔다.

국가통계국은 이같은 수요감소를 극복하기위해 각 백화점들이 품목에따라
20%까지 가격을 인하하고 있으나 중국정부의 강력한 긴축정책에 영향받아
당분간 외국산 가전제품수요는 크게 줄어들 것으로 내다봤다.

현재 중국최대백화점중 하나인 북경루프트한자백화점은 지난 3개월동안
외국산 컬러TV및 VTR가격을 브랜드별로 10~20% 인하했으나 판매량은 오히려
30% 줄어들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