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사장급 인사에 이어 다음주 단행될 부장검사급및 평검사 정기
인사에서 서울과 지방근무자들이 유례없이 큰폭으로 자리바꿈할 전
망이다.
검찰수뇌부는 최근 법무부 대검 서울지검등 이른바 노른자위 근무
지에서만 2년이상 근무한 평검사에대해 개혁차원에서 전원 지방발령
을 낸다는데 의견을 모은것으로 17일 알려졌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