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검의정부지청은 28일 남한강과 북한강 주변에 있는 30여개 호텔
들이 인허가과정에서 공무원들에게 뇌물을 주고 형질을 불법변경하거나
그린벨트를 훼손한 혐의를 잡고 수사에 나섰다.

검찰은 이들 호텔의 인허가관련서류를 검토한뒤 호텔업주와 관련공무
원들을 소환, 조사할 방침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