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락과 폭등이 반복되는 널뛰기 장세가 한풀 꺾이고 주가가 조정국면에 접
어들었다.
오늘 증시는 실명제실시후 약세를 면치못하다 정부의 남북관련호재설 화폐
교환설 대형공사조기추진설등과 특히 대통령담화발표가 있을 것이라는등 각
종 증시루머에 힘입어 전일 24.79p가 오르는 폭등장세를 보인후 담화발표가
없는 것으로 결론이 나면서 어제의 상승세가 이어지지 못하고 약세로 출발
했다.
대학 수학능력시험일이어서 10시10분에 개장한 탓인지 폭발적인 거래를 보
인 어제에 비해 개장초 체결된 거래량이 1만주에 불과했다.
대형주와 중.소형주 모두 고루 내렸으며 오른 종목은 1백1개,내린종목은 2
백36개였다.
종합주가지수는 0.35p가 내려 737.62p로 장을 시작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