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스크바=정규재특파원] 보리스 옐친 러시아 대통령은 13일 한국의 광복
절에 즈음, 김영삼 대통령에게 축전을 보내고 양국 정상회담 개최희망을
밝혔다.

옐친 대통령은 축전에서 "1948년 대한민국의 수립으로부터 시작된 이날은
일제로부터 해방된 사건과 끊을수 없는 관계가 있으며 이 해방은 러시아 국
민들의 직접적인 참여로 이루어졌다"고 강조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