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자당 조용직부대변인은 7일 일본 호소카와 정부 출범에 맞춰 성명을 발
표, "호소카와 정부의 출범을 계기로 한.일 양국은 발상의 대전환을 통해
명실상부한 가까운 이웃나라로 발전되도록 상호 노력을 기울여야 할 것"이
라고 말했다.

조부대변인은 이어 "한.일 두나라는 서로 기술이전등을 통해 공동번영하는
것이 동북아 발전은 물론 아시아 평화에 크게 이바지한다는 사실을 한시도
잊어서는 안된다"고 덧붙였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