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상고가 동향의 맞수 경남고를 꺾고 제45회 화랑기고교야구대회에
서 우승, 6년만에 대회 패권을 되찾았다.

지난 87년 우승팀인 경남상고는 27일 부산구덕구장에서 벌어진 결승
에서 8안타와 상대실책을 효과적으로 묶어 경남고를 5대2로 물리치고
통산 3차례 우승의 기쁨을 안았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