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는 아시아나항공기 추락사고와 관련,정확한 사고원인을 규명해줄수 있
는 조종실음성녹음장치(CVR)와 비행경로기록장치(DFDR)를 판독해 비행기 자
체나 비행기 운용등에 문제가 있다고 판단될 경우, 항공사에 대한 특별안전
점검을 재실시키로 했다.

교통부는 이번 사고의 원인으로 <>조종사의 무리한 착륙시도 <>기체결함
<>관제사의 유도잘못등 3가지 가능성을 들면서 27일 늦게나 28일 오전께 나
올 CVR 판독결과 및 내달말께 나올 DFDR의 판독결과를 대조해 아시아나항공
사와 대한항공에 특별안전점검을 실시키로 했다.

정부는 이와함께 이번 사고를 계기로 광주 포항 강릉공항등 3개공항에 대
해 항공안전시설 보완작업을 벌이기로 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