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12 사법처리추진위원회"의 정승화 전육군참모총장,장태
완 전수경사령관,하소곤 전육본작전참모부장등 12.12당시 육군
수뇌부지휘관 및 참모 22명은 19일 전두환 노태우 두 전직대통
령등 12.12 주동세력 34명을 대검에 내란혐의로 고소한다
사법처리추진위는 이날 오후 시내 프라자호텔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대국민 성명서를 발표하고 고소장과 고소인 및 피고소인
명단을 공개할 예정이다.
사법처리추진위원회의 한 관계자는 "12.12는 김영삼 대통령정
부가 하극상에 의한 쿠데타적 사건이라고 성격규정을 명백히 한
만큼 군사반란 주모자등에 대한 사법처리는 당연하다"면서 "이
날중 대검에 고소장을 제출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