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계 해양관련분야에 큰 영향을 미칠 유엔해양법협약의 국제공법으로
발효가 내년말로 예상됨에 따라 국내에서도 이에 적절한 대응책을 강구할
해양산업부의 설립필요성이 강하게 제기되고 있다.

한국해양연구소(소장 송원오)와 미국하와이대해양법연구소가 공동으로
주최한 제27차 해양법연차대회가 13일 서울쉐라톤워커힐호텔에서 개막됐다.
"21세기에 있어서의 해양의 역할"을 주제로 오는 16일까지 개최되는 이
대회에는 히사시 오와다일본외무성차관이 개회식기조연설을 한 것을 비롯
국내외 관계전문가 2백여명이 참석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