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내 수원, 구리, 미금시 지역에 30일부터 팔당댐에서 취수된 수도물
이 공급된다.
또 의정부 기흥 오산 송탄 안성 아산 등은 금년까지 모두 팔당물을 공급받
게 된다.
건설부는 올해말 완공예정인 수도권 광역상수도 4단계사업중 수원계통과
구리.미금계통의 송수시설과 정수장시설 공사를 앞당겨 마무리,이들지역에
서 대해서는 30일부터 팔당물 공급을 개시한다고 발표했다.
이번에 추가로 공급되는 팔당물의 양은 *수원이 하루 10만t,*구리 2만4천t,
*미금 1만4천t, *용인군 수지면 1만3천t 등 모두 15만1천t규모로 올 여름철
이들지역의 용수난이 완전히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