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성사가 국립중앙도서관에 "전자도서관"을 세운다.
금성사는15일 첨단 멀티미디어 시스템을 갖춘 3백평규모의 전자도서관을
서초구반포동소재 국립 중앙도서관내에 설립,이를 기증한다고 밝혔다.
오는 7월초 개관을 목표로 설립중인 이 전자도서관은 <>멀티미디어<>비디
오<>오디오<>AV종합홀등 4개 코너로 구성되며 각국의 고급 정보자료를 수록
한 CD롬.CD-I(대화형 콤팩트 디스크)등 첨단 멀티미디어와 AV시스템등이 설
치된다.
특히 소형 AV홀에는 예술공연과 영화감상을할수있는 시설도 갖출계획이다.
금성사는 전자도서관 설립으로 미래의 도서관상을 제시,국내 도서관의
선진화를 앞당기게 될것으로 기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