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인성국무총리는 18일 "정부가 확정한 광주민주화운동 후속조치는 신속하
게 확실히 국체적으로 실천돼야 한다"면서 "오늘 차관회의에 상정된 광주민
주화운동관련자 보상등에 관한 법률시행령 개정안이 이번주 국무회의에서
통과될 수 있도록 하라"고 지시했다.

황총리는 간부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각부처별로 처리해야할 사항은 부
처별로 자체 추진계획을 오늘중으로 수립, 빠른 시일내에 종합하라"면서 "
특히 모든 실천절차는 공식문서를 통해 이뤄지도록 만전을 기하라"고 강조
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