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의 이기택대표는 6일 정덕진빠찡꼬사건에 야당정치인도 연루되었
다는 설에대해 "관련자는 모두 여권의 실력자로 야당의원과는 무관한 사건
"이라고 일축.

이대표는 이와관련,금명간 기자간담회를 갖고 동화은행과 빠찡꼬사건등에
여권정치인이 관련된점을 성토하고 이의 방지를위해 공직자윤리법이
이번회기내에 반드시 통과되어야 한다는 강력한 의지를 재천명할 예정.

박지원대변인은 미사법부가 노태우전대통령의 장녀 소영씨와 최종현전경련
회장의 장남 태원씨부부에대해 불법현금예치혐의로 집행유예1년을 선고한
사실과 관련,"지도층인사들에대해 불신이 팽배해 있는 상황에서 국민들이
이를 어떻게 받아들일지 우려된다"며 철저한 수사를 촉구.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