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들어 중소기업의 회사채발행이나 유상증자등 직접금융 규모가 크게
늘고 있다.
4일 증권감독원에 따르면 지난달의 중소기업 회사채발행 규모는 2천4백
67억원으로 작년 4월(1천2백83억원)에 비해 92.3%(1천1백84억원)나 증가
했다.
중소기업이 발행하는 회사채규모는 <>지난 2월 1천2백24억원 <>3월 2천
9억원등으로 올들어 계속 늘어나는 추세다.
또 중소기업의 유상증자 규모는 올 1~5월에 4백11억원으로 작년 같은기간
의 3백5억원보다 34.8%(1백6억원) 증가한데 이어 오는 6~7월에는 1천62억
원에 이를 것으로 집계됐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