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와 민자당은 26일 국회에서 교통당정회의를 갖고 도시철도 재원확충을
위해 휘발유특별소비세를 인상하는등 자동차관련세제를 조정키로 했다.

이계익교통부장관과 양정규국회교체위원장등이 참석한 이날 회의에서
교통부측은 현재의 재원조달여건으로는 원활한 지하철건설이 곤란하다면서
오는 2001년까지 예상되는 2조2천억원의 예산부족액을 자동차관련세율을
올려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교통부측은 이와함께 경부고속철도의 정확한 투자비는 연말 시설설계가
완료돼야 산정가능하나 당초투자비 5조8천4백62억원보다 많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하면서 현실화된 투자비에 따라 공기및 재원조달계획등을
수정하겠다고 보고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