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자당총재인 김영삼대통령은 24일 새벽 강경식 박종웅 손학규당선자에
게 각각 직접 축하전화를 걸어 격려한데이어 이날오전엔 김종필대표와 통화
를 갖고 보선완승에 대한 당의 노고를 치하. 김대통령은 김대표와 통화에서
"이제 국민의 뜻을 확인한만큼 힘을 한데 뭉쳐 개혁에 대한 국민적 기대에
부응토록하자"고 당부.
이에 김대표는 "이번 보선승리는 대통령께서 앞장서 하시는 일들이 국민의
지지를 받고있다는 사실을 다시한번 증명한것"이라며 오히려 김대통령에게
축하인사. 강재섭대변인은 이날 보선승리에 대해 <>개혁작업에 대한 국민적
지지를 확인하고 <>공명선거풍토정착의 획기적 계기를 마련했다고 의의를
부여.
또 저조한 투표율과 관련,"처음부터 여야우열이 분명해 유권자들의 투표의
욕이 낮았으며 재산공개파문등으로 국민들의 정치권에 대한 불신이 컸기때
문"이라며 정치풍토개선을 위해 심기일전할것을 다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