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의회 김홍식의장(65,(주)금복주 회장)은 24일 오전 자신이 소유하
고 있는 경북 달성군 화원면 구라리일대 5만6천여평(시가 1백억원)의 화원
동산을 대구시에 헌납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날 김의장은 기자회견에서 "시의원에 출마할 당시부터 그동안 시민들이
키워준 (주)금복주등 자신이 소유하고 있는 기업재산의 일부를 사회에 환원
할 각오를 했었다"며 "화원동산을 대구시에 헌납해 시민공원으로 개방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의장은 72년 대구시가 재원확보를 위해 낙동강변에 위치한 총 3만9천평
의 자연녹지를 평당 7백80원에 매입하고 75년부터 10년동안 총사업비 30억
원을 들여 주변녹지 1만7천평을 추가로 매입, 동물방사장 전망대 물레방아
수영장 어린이놀이시설등을 갖춘 화원동산을 꾸며 79년부터 시민들에게 유
료로 개방해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