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에스에스패션은 17일 안양공장 대강당에서 세계일류화상품 비교전
시회를 가졌다. 이는 세계적인 유명브랜드의류와 자사제품을 비교평가, 품질
및 디자인개선대책을 마련해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것이다.
신세길사장을 비롯한 간부, 디자이너등 상품기획담당자, 협력업체대표들이
참석한 이날 비교전시회에서는 발렌티노 버버리 보스 예거등 유명브랜드제품
과 로가디스 카운트다운 버킹검등 고유브랜드를 함께 비교, 디자인 봉제 색
상 원단등 각 부문별로 우리상품의 취약점을 분석했다.
이날 신세길사장은 "세계적 패션기업으로 도약하기위한 경쟁력확보에 있어
가장 중요한것은 상품력과 판매력이며 우리상품의 취약점은 디자인부문에 있
는만큼 상품기획전문가와 디자이너등 전문인력양성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이에따라 에스에스패션은 미국의 FIT, 일본의 문화복장학원,프랑스의 LISSA
에스모드, 이탈리아의 마랑고니등 세계적 패션학교에 디자이너들을 특별연수
시켜 선진노하우를 습득하는데 주력키로 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