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경=김형철특파원] 3일 방일한 한일의원연맹 김재순 신임회장은 4일
미야자와 기이치 수상을 예방, 신임인사를 하면서 김영삼 대통령이 보낸
친서를 전달했다.

김대통령의 친서 내용은 구체적으로 밝혀지지 않았으나 관계 소식통들
은 김대통령이 미야자와 수상과 조기에 만나 미래지향의 한일관계 구축방
안을 협의하고 싶다는 의향을 담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